섹션홈 메인기사

강남 3구, 종부세 비중 30% 넘어…2009년 이후 처음
강남 3구(강남ㆍ서초ㆍ송파구) 주민들이 낸 종합부동산세가 개인별 합산과세 적용을 시작한 2009년 이후 처음으로 전국의 30%를 넘었다. 21일 국세청에 따르면 2016년 강남 3구 지역을 담당하는 강남ㆍ삼성ㆍ반포ㆍ서초ㆍ역삼ㆍ송파ㆍ잠실 등 7개 세무서가 걷은 종부세는 4334억1100만 원이었다. 이는 전년(4120억1500만 원)보다 213억9600만 원...

최신기사

최신기사

이시각 주요기사

이시각 주요기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