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 코스피 2,383.12
    ▼ 23.38 -0.98%
    코스닥 648.43
    ▼ 12.68 -1.96%

거래소, 창업지원센터 개소식ㆍ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과 업무협약

[이투데이 유혜은 기자]

한국거래소는 21일 스타트업 기업 지원을 위한 창업지원센터 개소식을 개최하고,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창업지원센터는 국내 스타트업 기업의 자금조달, 투자 회수 및 성장을 위한 사적 자본시장 인프라가 부족한 상황에서 상장 전 초기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설립됐다. 스타트업 기업에 대한 자금조달 지원과 회수시장 활성화를 위해 창업·성장·상장의 전과정을 원스톱 서비스로 지원할 방침이다.

거래소 관계자는 “기업성장 주기에 따라 창업지원센터에서 코넥스, 코스닥으로 이어지는 성장·상장 사다리 체계 구축을 통해 창조경제 종합 인큐베이터로서 자본시장 기능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행사에는 김차동 특구진흥재단 이사장, 고형권 창조경제추진단장, 김학수 금융위 자본시장국장 등이 참여했다.

아울러 이날 함께 진행된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과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재단은 특구 내 우수기업을 적극 발굴하고, 거래소는 해당기업을 중심으로 기업별 맞춤형 상장컨설팅 등 다양한 상장지원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재단은 특구기업의 증권시장 상장 등을 통해 투자회수와 재투자의 선순환 구조를 마련한다. 거래소는 우수 기업 유치를 통해 자본시장 활성화를 적극 도모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