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온라인 e모저모] 北 김정은 “평창 동계올림픽 대표단 파견 용의”…“남북 선수단 동시입장 기대!”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기대한다며 “대표단 파견을 포함해 필요한 조치를 취할 용의가 있으며 이를 위해 남북 당국이 만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1일 조선중앙TV를 통해 방송된 2018년 신년사 육성 연설에서 “평창 동계올림픽은 민족의 위상을 과시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며 우리는 대회가 성과적으로 개최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우리는 진정으로 민족적 화해와 단합을 원한다면 남조선의 집권여당은 물론 야당들, 각계각층 단체들과 개별적 인사들을 포함해 그 누구에게도 대화와 접촉, 내왕의 길을 열어놓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의 이 같은 발언이 새해 남북관계가 개선되는 반전의 계기가 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반면 김 위원장은 우리 정부를 향해 “미국의 핵장비들과 침략 무력을 끌어들이는 일체의 행위들을 걷어치워야 한다”고도 요구했다. 또 그는 미국을 향해 “미국 본토 전역이 우리 핵 타격 사정권 안에 있다. 핵 단추가 내 사무실 책상 위에 항상 놓여 있다는 것은 위협이 아닌 현실임을 똑바로 알아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네티즌은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가능성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네이버 아이디 ‘myou****’는 “평창 동계올림픽에 북한의 참가가 확정돼 남북 선수단 동시 입장을 기대해 본다”라고 바람을 드러냈다.

트위터 아이디 ‘@raptu****’는 “북한이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한다면 남북 화해의 단초가 될 수 있을 것이다. 북핵 해법의 묘수가 없는 상황에 일단 대화의 물꼬를 터서 희미한 출구라도 찾아봐야 한다”고 역설했다.

네이버 아이디 ‘kim****’은 “북한이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를 조건으로 자신들에게 유리한 조건을 내걸 텐데, 제발 우리 정부가 끌려다니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의견을 밝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089,000
    • -1.02%
    • 이더리움
    • 227,700
    • -0.78%
    • 리플
    • 323
    • -1.52%
    • 라이트코인
    • 88,000
    • -1.35%
    • 이오스
    • 4,360
    • -0.8%
    • 비트코인 캐시
    • 364,700
    • -1.78%
    • 스텔라루멘
    • 95.8
    • -0.62%
    • 트론
    • 21.2
    • -1.85%
    • 에이다
    • 74.5
    • -1.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7,200
    • -0.69%
    • 모네로
    • 96,300
    • -1.28%
    • 대시
    • 140,500
    • -1.82%
    • 이더리움 클래식
    • 8,295
    • -4.76%
    • 108
    • -6.9%
    • 제트캐시
    • 71,250
    • -0.56%
    • 비체인
    • 6.6
    • +1.69%
    • 웨이브
    • 2,018
    • -7.3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7
    • +1.28%
    • 비트코인 골드
    • 16,910
    • -2.76%
    • 퀀텀
    • 3,056
    • -1.77%
    • 오미세고
    • 1,449
    • -2.42%
    • 체인링크
    • 2,637
    • -7.8%
    • 질리카
    • 13.6
    • -0.73%
    • 어거
    • 16,920
    • -4.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