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온라인 e모저모] 北 김정은 “평창 동계올림픽 대표단 파견 용의”…“남북 선수단 동시입장 기대!”

입력 2018-01-02 10:46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기대한다며 “대표단 파견을 포함해 필요한 조치를 취할 용의가 있으며 이를 위해 남북 당국이 만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1일 조선중앙TV를 통해 방송된 2018년 신년사 육성 연설에서 “평창 동계올림픽은 민족의 위상을 과시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며 우리는 대회가 성과적으로 개최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우리는 진정으로 민족적 화해와 단합을 원한다면 남조선의 집권여당은 물론 야당들, 각계각층 단체들과 개별적 인사들을 포함해 그 누구에게도 대화와 접촉, 내왕의 길을 열어놓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의 이 같은 발언이 새해 남북관계가 개선되는 반전의 계기가 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반면 김 위원장은 우리 정부를 향해 “미국의 핵장비들과 침략 무력을 끌어들이는 일체의 행위들을 걷어치워야 한다”고도 요구했다. 또 그는 미국을 향해 “미국 본토 전역이 우리 핵 타격 사정권 안에 있다. 핵 단추가 내 사무실 책상 위에 항상 놓여 있다는 것은 위협이 아닌 현실임을 똑바로 알아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네티즌은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가능성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네이버 아이디 ‘myou****’는 “평창 동계올림픽에 북한의 참가가 확정돼 남북 선수단 동시 입장을 기대해 본다”라고 바람을 드러냈다.

트위터 아이디 ‘@raptu****’는 “북한이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한다면 남북 화해의 단초가 될 수 있을 것이다. 북핵 해법의 묘수가 없는 상황에 일단 대화의 물꼬를 터서 희미한 출구라도 찾아봐야 한다”고 역설했다.

네이버 아이디 ‘kim****’은 “북한이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를 조건으로 자신들에게 유리한 조건을 내걸 텐데, 제발 우리 정부가 끌려다니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의견을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490,000
    • -2.33%
    • 이더리움
    • 311,000
    • -3.95%
    • 리플
    • 329.8
    • -3.74%
    • 라이트코인
    • 84,550
    • -5.21%
    • 이오스
    • 4,805
    • -8.82%
    • 비트코인 캐시
    • 453,500
    • -5.93%
    • 스텔라루멘
    • 84.44
    • -4.01%
    • 트론
    • 24.17
    • -5.4%
    • 에이다
    • 69.23
    • -3.2%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7,600
    • +1.42%
    • 모네로
    • 93,350
    • -5.71%
    • 대시
    • 126,000
    • -4.76%
    • 이더리움 클래식
    • 10,630
    • -4.06%
    • 70.74
    • -3.87%
    • 제트캐시
    • 74,750
    • +0.27%
    • 비체인
    • 7.805
    • -4.68%
    • 웨이브
    • 1,751
    • +5.04%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4.8
    • -4.6%
    • 비트코인 골드
    • 12,230
    • -5.49%
    • 퀀텀
    • 2,917
    • -4.61%
    • 오미세고
    • 1,323
    • -3.78%
    • 체인링크
    • 5,220
    • -3.33%
    • 질리카
    • 8.581
    • -2.49%
    • 어거
    • 16,160
    • -0.8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