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다날, 결제솔루션 혁신기업…O2O시장 확대 수혜-메리츠종금증권

입력 2019-10-31 10:09

메리츠종금증권은 31일 다날이 결제솔루션 혁신 기업으로 온오프라인 연계(O2O) 시장 확대 수혜를 볼 전망이라고 밝혔다.

세계 최초 휴대폰 결제 솔루션을 개발한 다날은 신용카드, 상품권, 바코드 등 다양한 결제수단과 인증을 제공한다. 매출 구성은 2018년 기준 커머스(휴대폰결제·본인인증) 74%, 디지털콘텐츠 19%, 프랜차이즈 9% 순이다. 디지털콘텐츠와 프랜차이즈 사업은 종속회사 다날엔터테인먼트와 달콤에서 영위하고 있다. 또 인터넷은행 케이뱅크 지분 5.9%를 보유, 간편지급결제 시스템 SI 구축 등 핀테크 사업 협력을 진행 중이다.

이상현 메리츠종금증권 연구원은 “올해 국내 휴대폰결제 거래금액 예상 규모는 작년 대비 12% 증가한 7.4조 원을 전망한다”며 “O2O 시장의 성장과 휴대폰결제금액 한도상향(월 60만 원)의 영향”이라고 말했다.

이어 “다날은 삼성페이와 제휴를 통해 휴대폰결제 서비스를 연내 발매할 계획”이라며 “삼성페이는 오프라인 간편결제 1 위 플랫폼으로 2018년 누적결제금액이 15.9조 원에 달하며 2020년 커머스 사업부 매출 성장률은 시장 성장률을 웃돌 것”이라고 내다봤다.

아울러 다날은 암호화폐 사업 확대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 연구원은 “페이스북이 추진 중인 암호화폐 리브라(Libra)처럼 종속회사 페이코인을 통해 암호화폐 페이코인(PCI)을 발행했다”며 “페이코인은 가맹점(달콤커피, 도미노피자, 세븐일레븐, KFC)에서 모바일 지갑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결제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블록체인 기반 통합 플랫폼으로 해외 암호화폐 거래소에 진출 및 시장 확대에 나설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10,000
    • +0.21%
    • 이더리움
    • 312,500
    • -0.35%
    • 리플
    • 328.4
    • +0.95%
    • 라이트코인
    • 89,650
    • +0.84%
    • 이오스
    • 4,894
    • +1.83%
    • 비트코인 캐시
    • 447,100
    • -0.27%
    • 스텔라루멘
    • 83.75
    • -1.07%
    • 트론
    • 24.07
    • +0.71%
    • 에이다
    • 69.32
    • +0.1%
    • 비트코인에스브이
    • 335,400
    • -1.29%
    • 모네로
    • 94,000
    • -4.52%
    • 대시
    • 124,000
    • -3.43%
    • 이더리움 클래식
    • 11,440
    • +0.7%
    • 70.61
    • -1.24%
    • 제트캐시
    • 73,050
    • -0.61%
    • 비체인
    • 7.882
    • +0.66%
    • 웨이브
    • 1,682
    • -0.3%
    • 베이직어텐션토큰
    • 332.2
    • +3.1%
    • 비트코인 골드
    • 12,150
    • -0.41%
    • 퀀텀
    • 2,872
    • +0.6%
    • 오미세고
    • 1,315
    • +2.33%
    • 체인링크
    • 4,906
    • -3.52%
    • 질리카
    • 8.762
    • +3.01%
    • 어거
    • 15,960
    • +1.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