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특징주] 이낙연 테마주, 남선알미늄 ‘급락’

입력 2019-11-19 09:46

이낙연 국무총리의 친동생인 이계연 삼환기업 대표이사가 대표직을 사임했다는 소식에 삼환기업 모회사인 SM그룹 관계사들이 약세를 보이고 있다.

19일 오전 9시 45 현재 남선알미늄은 전일 대비 1420원(-26.89%) 떨어진 3860원에 거래 중이다. 남선알미우(-29.13%), 티케이케미칼(-19.50%) 등도 동반 하락하고 있다.

남선알미늄, 티케이케미칼은 SM그룹 관계사다. 이계환 대표가 이 총리의 동생이라는 이유로 관련 테마주로 엮여 주가가 급등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83,000
    • +0.13%
    • 이더리움
    • 170,100
    • +1.25%
    • 리플
    • 257.6
    • -0.92%
    • 라이트코인
    • 51,450
    • +0.59%
    • 이오스
    • 3,049
    • +0.76%
    • 비트코인 캐시
    • 242,400
    • +0.04%
    • 스텔라루멘
    • 61.38
    • -1.48%
    • 트론
    • 16.18
    • -2.53%
    • 에이다
    • 43.02
    • +0.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900
    • -1.98%
    • 모네로
    • 62,800
    • +0.96%
    • 대시
    • 58,750
    • +0.95%
    • 이더리움 클래식
    • 4,499
    • +1.31%
    • 41.2
    • -1.2%
    • 제트캐시
    • 37,040
    • -0.48%
    • 비체인
    • 7.3
    • +1.53%
    • 웨이브
    • 738
    • +2.3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5
    • -0.97%
    • 비트코인 골드
    • 6,725
    • +0%
    • 퀀텀
    • 2,116
    • +3.83%
    • 오미세고
    • 836
    • -1.3%
    • 체인링크
    • 2,481
    • -3.2%
    • 질리카
    • 6.241
    • -4.13%
    • 어거
    • 11,840
    • -0.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