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두산, 두산중공업 현물출자…기업가치 하락 불가피-IBK투자

입력 2019-12-06 08:55

IBK투자증권은 두산에 대해 6일 현물출자에 따른 자회사의 유상증자를 밸류에이션을 감안했을 때 기업가치는 하락은 불가피하다고 분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 8만6000원을 제시했다.

전날 두산은 두산중공업에 두산메카텍을 넘기는 내용을 공시했다. 두산은 자회사 두산메카텍을 두산중공업에 현물출자하고, 두산중공업은 그 대가로 두산에 신주를 발행하기로 했다. 양도할 자산은 2382억 원이다. 두산이 받을 두산중공업 주식수는 4410만주로 두산메카텍의 지분을 두산이 100% 소유하고 있어 현금유출입이 없는 결정이다.

김장원 연구원은 “앞서 자체사업으로 갖고 있던 전자사업 일부와 연료전지를 인적분할한 게 결국 기업가 치 제고를 위한 결정이었다”며 “두산중공업에 현물출자하는 것도 자원을 재분배해 가치를 제고하겠다는 의지로 평가할 수 있다”고 짚었다.

김 연구원은 “수익 구조 개선을 위한 자구책이라는 점에서 긍정적으로 볼 수 있다”며 “이번 거래가 양사 간 시너지 효과에 있다지만, 두산중공업을 지원하겠다는 그룹차원의 결정이며 이는 추가적인 변화도 생각하게 한다”고 분석했다.

그는 “최근 자체사업의 가치와 재무구조, 이번 현물출자에 따른 자회사의 유상증자를 밸류에이션에 반영했을 때 기업가치는 하락 조정이 불가피하다”면서도 “현 주가대비 30% 가까운 상승여력을 보이는 기업가치와 변화의 효과, 주주환원정책 유지 등을 감안하면 매수 의견을 유지한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902,000
    • +0.25%
    • 이더리움
    • 190,900
    • -0.62%
    • 리플
    • 268.6
    • -0.63%
    • 라이트코인
    • 66,050
    • +0.61%
    • 이오스
    • 4,152
    • -0.31%
    • 비트코인 캐시
    • 390,200
    • -0.41%
    • 스텔라루멘
    • 71.15
    • -2.71%
    • 트론
    • 19.58
    • +0%
    • 에이다
    • 52.4
    • -0.89%
    • 비트코인에스브이
    • 346,300
    • -4.07%
    • 모네로
    • 74,500
    • -1.46%
    • 대시
    • 123,700
    • -2.75%
    • 이더리움 클래식
    • 10,390
    • +1.96%
    • 45.85
    • +6.83%
    • 제트캐시
    • 59,650
    • -2.21%
    • 비체인
    • 6.72
    • -0.44%
    • 웨이브
    • 987
    • -2.2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9.4
    • -1.31%
    • 비트코인 골드
    • 12,410
    • -2.28%
    • 퀀텀
    • 2,229
    • +0.13%
    • 오미세고
    • 933.2
    • +1.88%
    • 체인링크
    • 3,030
    • -1.43%
    • 질리카
    • 5.85
    • -0.02%
    • 어거
    • 15,900
    • -2.5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