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성전환 부사관’ 변희수 하사, 전역 결정에 “기회 달라”…군인권센터 “법적 대응 할 것”

입력 2020-01-22 18:59

(뉴시스)
(뉴시스)

변희수 하사가 군을 상대로 법적대응 할 것임을 밝혔다.

22일 육군은 군 복무 중 성전환 수술을 한 변희수 하사에 전역 결정을 내렸다. 이에 변희수 하사는 “최전방에 남아 나라를 지키고 싶다”라고 심경을 밝혔다.

변 하사는 지난해 말 휴가를 이용해 외국에서 여성으로 성전환 수술을 받았다. 이후 변 하사는 여군으로 복무를 희망했지만 ‘심신 장애 3급’ 판정을 받고 전역이 결정됐다.

전역 결정 후 변 하사는 기자회견을 통해 계속 군 생활을 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다. 어린 시절부터 군인이 꿈이었음을 밝히며 성 정체성으로 인한 고민 역시 쉽지 않았음을 설명했다. 이로 인한 우울증으로 군 복무 위기에 처하기도 했다. 결국 변 하사는 성전환 수술을 결심했다.

변 하사는 수술 후에도 최전방에 남아 군 복무를 이어가고자 했으나 최종적으로 이루어지지는 않았다. 이에 변 하사는 “저는 대한민국 군인이다. 제게 기회를 달라”라고 눈물을 보였다.

한편 군인권센터는 군이 전역 결정을 내린 것에 대해 “단 1초도 우리 군 안에 트랜스젠더의 존재를 허락할 수 없다는 의지의 표현”이라고 비판하며 인사소청, 행정소송 등 법적인 대응 할 것을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651,000
    • +1.27%
    • 이더리움
    • 321,400
    • +2.98%
    • 리플
    • 328.6
    • +0.09%
    • 라이트코인
    • 91,750
    • +2.57%
    • 이오스
    • 5,045
    • +3.34%
    • 비트코인 캐시
    • 466,300
    • +4.43%
    • 스텔라루멘
    • 84.58
    • +0.92%
    • 트론
    • 24.47
    • +2.3%
    • 에이다
    • 71.48
    • +2.94%
    • 비트코인에스브이
    • 344,600
    • +2.68%
    • 모네로
    • 98,050
    • +4.31%
    • 대시
    • 125,500
    • +0.88%
    • 이더리움 클래식
    • 11,220
    • -0.97%
    • 71.5
    • +0.7%
    • 제트캐시
    • 73,800
    • +1.72%
    • 비체인
    • 8.17
    • +3.77%
    • 웨이브
    • 1,686
    • +1.26%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8.6
    • -4.32%
    • 비트코인 골드
    • 12,200
    • +0.66%
    • 퀀텀
    • 2,888
    • +0.66%
    • 오미세고
    • 1,317
    • +0.15%
    • 체인링크
    • 4,918
    • +0.14%
    • 질리카
    • 9
    • +3.44%
    • 어거
    • 16,080
    • +2.0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