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집사부일체’ 이상화, 1년 전 경기 영상에 눈물 “평창 아니었다면 은퇴했을 것”

입력 2019-02-17 19:58

(출처=SBS '집사부일체' 방송캡처)
(출처=SBS '집사부일체' 방송캡처)

이상화가 1년 만에 평창 올림픽 경기 영상을 마주했다.

17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사부 이상화가 멤버들과 함께 평창 올림픽이 있었던 경기장을 찾았다.

이날 이상화는 “아직도 1년 전 평창 영상을 못 보고 있다. 아직도 마음의 준비가 되지 않았다. 경기장을 오니까 더 못 보겠다”라며 “구간마다 다 기억하고 있고 실수했던 구간을 다 알고 있다”라고 털어놨다.

멤버들의 응원에 힘입어 1년 전 영상을 마주한 이상화는 “여전히 떨린다. 그때의 기분이 아직도 기억난다”라며 “마지막 코너에서 실수를 했다. 그 아쉬움 때문에 아직도 영상을 못 본다”라고 긴장감을 드러냈다.

영상 시청 후 결국 눈물을 보인 이상화는 “평창을 내 인생에서 가장 힘든 경기”였다고 회상했다. 이상화는 2011년부터 무릎 연골 부상을 안고 있었지만 참고 운동을 해왔다고. 그는 “소치 다음에 우리나라가 아니고 다른 나라였다면 은퇴했을 것 같다”라며 평창이기 때문에 부상을 안고 경기에 출전했음을 밝혔다.

이상화는 “국가대표의 무게가 무거웠다. 태극기가 항상 가운데 걸리길 기도하며 운동을 했다”라고 전해 감동을 안겼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058,000
    • -1.23%
    • 이더리움
    • 215,800
    • -0.51%
    • 리플
    • 310
    • -1.59%
    • 라이트코인
    • 68,850
    • -2.48%
    • 이오스
    • 3,930
    • -2.04%
    • 비트코인 캐시
    • 323,100
    • -2.48%
    • 스텔라루멘
    • 85.1
    • -4.81%
    • 트론
    • 22.5
    • -2.6%
    • 에이다
    • 49.1
    • -3.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7,300
    • -0.34%
    • 모네로
    • 75,450
    • +1.28%
    • 대시
    • 80,150
    • -1.23%
    • 이더리움 클래식
    • 5,485
    • -3.01%
    • 45.8
    • -1.72%
    • 제트캐시
    • 42,370
    • -1.35%
    • 비체인
    • 8.02
    • +7.65%
    • 웨이브
    • 888
    • -0.89%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0
    • +5.63%
    • 비트코인 골드
    • 9,420
    • -4.9%
    • 퀀텀
    • 2,598
    • -0.31%
    • 오미세고
    • 1,130
    • +0.44%
    • 체인링크
    • 3,665
    • +3.62%
    • 질리카
    • 7.09
    • -0.56%
    • 어거
    • 12,820
    • -4.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