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롯데, ‘플레저박스’ 2200개 제작 쪽방촌에 전달

입력 2019-06-25 17:48 수정 2019-06-25 18:06

롯데는 세상의 모든 이웃이 즐거워지길 바라는 마음에서 지난 2013년부터 ‘롯데 플레저박스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연 4~5회 진행되는 이 캠페인은 우리 사회에서 어려운 이웃을 선정해 생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 작은 기쁨을 줄 수 있는 선물을 전달한다. 저소득층 여학생들에게는 생리대 1년 치, 청결제, 핸드크림 등을, 미혼모들에겐 세제, 로션 등 육아용품을, 시각장애인들에게는 점자도서 등을 담는 식이다.

지난 20일에는 방화 국제청소년센터에서 올해 두 번째 롯데 플레저박스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자원봉사자, 롯데지주, 롯데재단, 롯데정밀화학 임직원, 롯데 대학생 서포터즈 U-프렌즈 등 80여명이 참여해 쪽방촌 어르신 2200여 명에게 전달할 생활용품과 식품 등을 담은 플레저박스를 만들었다.

이 캠페인의 특징은 롯데 공식 페이스북 팬들과 함께 하는 사회공헌활동이라는 점이다. 매회, 지원 대상 및 물품이 정해지면 롯데 공식 페이스북 계정에서 봉사활동에 참여할 일반인 및 대학생 자원봉사자를 모집한다. 모집된 자원봉사자들과 롯데 임직원 등이 회당 50~60명 이상 힘을 합쳐 물품을 상자에 담고, 포장 및 배송지원 업무까지 맡는다.

이런 과정을 거쳐 한 회당 평균 1300여 박스가 전달된다. 지금까지 전달된 박스는 4만 6000여 개, 캠페인에 참여한 인원은 2100명에 달한다.

롯데는 어린이책을 통한 성평등 문화 확산에 나서기 위해 지난해 12월에는 여성가족부,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MOU를 맺고 2021년까지 총 9억 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지난 4월 서울 마포중앙도서관에서 여성가족부,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아동ㆍ청소년들이 책을 통해 올바른 성평등 의식을 키울 수 있도록 돕는 ‘나다움을 찾는 어린이책’ 포럼을 개최했다. 이 사업은 기존에 발간된 어린이책을 통해 형성될 수 있는 성 역할 고정관념을 줄이고 남자다움, 여자다움이 아닌 ‘나다움’을 책이라는 매체를 통해 인지하고 찾아가는 사업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81,000
    • -1.54%
    • 이더리움
    • 202,000
    • -1.22%
    • 리플
    • 343
    • -0.58%
    • 라이트코인
    • 63,000
    • -1.87%
    • 이오스
    • 3,427
    • +0%
    • 비트코인 캐시
    • 267,600
    • -1.69%
    • 스텔라루멘
    • 74.8
    • -0.13%
    • 트론
    • 17.8
    • -1.66%
    • 에이다
    • 56.2
    • -0.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5,100
    • -5.8%
    • 모네로
    • 67,400
    • +0.52%
    • 대시
    • 79,550
    • -1.61%
    • 이더리움 클래식
    • 5,265
    • -2.86%
    • 45.6
    • -2.56%
    • 제트캐시
    • 45,270
    • -1.86%
    • 비체인
    • 3.86
    • -1.53%
    • 웨이브
    • 934
    • -1.3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8
    • +11.65%
    • 비트코인 골드
    • 8,895
    • -1.17%
    • 퀀텀
    • 1,969
    • -1.84%
    • 오미세고
    • 915
    • -3.48%
    • 체인링크
    • 3,086
    • -3.98%
    • 질리카
    • 6.77
    • -8.27%
    • 어거
    • 9,355
    • -1.9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