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겨울철 잃어버리기 쉬운 탄력, 피부과 리프팅 관리가 도움

입력 2019-11-22 11:32

연이은 한파주의보와 일부 지역의 첫 눈 소식, 본격적인 겨울이 시작되었음을 알려주고 있다. 본격적인 겨울이 시작되는 지금, 피부관리에 있어서도 중요한 시기이다. 겨울철 차가운 바람은 피부의 균형을 무너뜨리고 건조함을 동반해 탄력을 잃어버린 피부, 건조한 피부로 만들어 쉽게 주름지게 되고 피부 노화의 속도를 앞당기게 된다. 이러한 겨울철 피부 노화를 늦추기 위해서는 평소 적극적인 피부관리를 진행하는 것이 가장 좋지만, 이미 생긴 주름이나 탄력 저하의 경우 리프팅시술 관리가 도움이 될 수 있다.

특히 리프팅시술의 경우 절개 없이 진행되기 때문에 부담을 덜어볼 수 있으며, 시술시간이 짧고, 회복시간이 빨라 일상생활에 지장 받지 않을 수 있어 현대인들에게 선호도가 높으며, 효과적인 탄력, 주름개선 피부관리 시술로 각광받고 있다. 리프팅의 종류 또한 다양한데, 의료용 녹는 실을 삽입해 콜라겐 생성을 촉진하여 진행되는 실 리프팅과 초음파 레이저를 이용해 피부 깊숙하게 침투하여 콜라겐 생성, 재생을 유도하는 초음파리프팅 (슈링크) /레이저 리프팅이 대표적이라고 할 수 있다.

이러한 리프팅 시술은 이마/눈가/볼/턱선 등 다양한 부위에 적용이 가능하며 얼굴 전체의 탄력에도 도움을 받아볼 수도 있지만, 얼굴에 문제가 되는 지방을 재배치, 목주름을 포함한 다양한 얼굴의 주름, 노화로 인해 처지고 늘어진 턱선, 울퉁불퉁한 얼굴의 윤곽을 개선하는 데에도 효과를 기대해 볼 수 있다.

리프팅 시술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서는 병원을 선택하는 것 또한 중요하다. 특히 정품 제품을 사용하는 곳인지 살펴보고, 시술 후 관리가 체계적인지, 주의사항을 꼼꼼하게 안내해주는 병원인지, 의료진의 풍부한 경험과 노하우를 갖추고 있는 병원인지 등을 꼼꼼하게 살펴보는 것이 부작용을 줄이고 시술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방법이라고 할 수 있다.

정호영 크리미의원 대전 유성점 원장은 “피부과 리프팅 ‘정품 제품’ 사용 여부에 대해 많은 분들이 알고 있지만 내가 시술을 받을 때에는 확인하지 않고 지나치는 경우가 많아 정품 정량의 원칙을 지키는 병원인지 살펴보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01,000
    • +0.48%
    • 이더리움
    • 170,600
    • +1.55%
    • 리플
    • 258.7
    • -0.88%
    • 라이트코인
    • 51,550
    • +0.98%
    • 이오스
    • 3,059
    • +1.43%
    • 비트코인 캐시
    • 242,500
    • +0.04%
    • 스텔라루멘
    • 61.4
    • -1.29%
    • 트론
    • 16.23
    • -2.23%
    • 에이다
    • 43.3
    • +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000
    • -1.8%
    • 모네로
    • 62,700
    • +0.8%
    • 대시
    • 58,800
    • +1.03%
    • 이더리움 클래식
    • 4,499
    • +1.58%
    • 41.2
    • -1.2%
    • 제트캐시
    • 37,090
    • -0.8%
    • 비체인
    • 7.37
    • +2.5%
    • 웨이브
    • 742
    • +4.5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5
    • -1.44%
    • 비트코인 골드
    • 6,745
    • -0.74%
    • 퀀텀
    • 2,109
    • +3.53%
    • 오미세고
    • 836
    • -1.3%
    • 체인링크
    • 2,499
    • -2.04%
    • 질리카
    • 6.24
    • -4.15%
    • 어거
    • 11,840
    • -0.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