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현대차 노조 "올해 임단협, 추석 전까지 반드시 타결"

입력 2019-06-19 09:04

하계 휴가 전 쟁의조정 절차 마무리, 기아차 수준 통상임금과 정년 연장 촉구

▲현대차 노조가 올해 임단협을 추석 전까지 마무리하겠다고 공언했다. 사진은 18일 열린 조합원 출정식 모습. (사진제공=현대차 노조)
▲현대차 노조가 올해 임단협을 추석 전까지 마무리하겠다고 공언했다. 사진은 18일 열린 조합원 출정식 모습. (사진제공=현대차 노조)

현대자동차 노동조합이 올해 임금 및 단체협상을 추석 전까지 마무리하겠다고 공언했다.

하부영 현대차 노조위원장은 18일 조합원 출정식을 통해 "여름 휴가 후 강하게 투쟁해 올해 임금 및 단체협약을 반드시 추석 전 타결하겠다"고 밝혔다.

하 위원장은 이날 울산공장에서 열린 임단협 투쟁 조합원 출정식에서 구체적인 요구안에 대해서도 강조했다.

그는 △기아차 수준의 통상임금 △정년 연장 △불법 파견·촉탁직 해결 △고용안정 확보 등을 올해 임단협 핵심 요구안으로 내세웠다.

하 위원장은 "기아차 수준의 통상임금을 도모하고 정년 연장을 위해 불법 촉탁직 문제를 해야 한다"며 "4차 산업혁명이 와도 구조조정 없이 조합원 고용안정을 확보해야 한다"고 며 이같이 강조했다.

이어 "노동법 개악 저지에 선봉에 서서 총파업 의지를 분명히 밝히겠다"며 "금속노조에서 지침이 떨어지면 100% 수행할 준비를 하자"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54,000
    • -1.25%
    • 이더리움
    • 189,900
    • -1.4%
    • 리플
    • 266.5
    • -1.22%
    • 라이트코인
    • 65,450
    • -0.3%
    • 이오스
    • 4,124
    • -0.36%
    • 비트코인 캐시
    • 390,700
    • +0.21%
    • 스텔라루멘
    • 68.38
    • -4.87%
    • 트론
    • 19.48
    • -1.62%
    • 에이다
    • 51.56
    • -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334,200
    • -7.68%
    • 모네로
    • 73,650
    • -1.93%
    • 대시
    • 119,400
    • -3.55%
    • 이더리움 클래식
    • 10,280
    • +0.49%
    • 47.57
    • +9.08%
    • 제트캐시
    • 58,050
    • -3.65%
    • 비체인
    • 6.637
    • -2.25%
    • 웨이브
    • 980
    • -1.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4.9
    • -1.96%
    • 비트코인 골드
    • 11,940
    • -6.94%
    • 퀀텀
    • 2,230
    • +0.04%
    • 오미세고
    • 927.5
    • -1.33%
    • 체인링크
    • 2,971
    • -2.17%
    • 질리카
    • 5.839
    • -0.7%
    • 어거
    • 15,650
    • -2.31%
* 24시간 변동률 기준